free
자유게시판
작성자 매일경제
작성일 2012-12-11 (화) 10:53
ㆍ추천: 0  ㆍ조회: 2443      
"주류·담배세 올려 복지예산 마련"
"주류·담배세 올려 복지예산 마련"

백운찬 기재부 세제실장 "선심성 세금감면만 없애도 30조 확보"  

기사입력 2012.12.10 17:35:16 | 최종수정 2012.12.11 09:02:24  


"선심성 세금면제 조치들만 없애도 연간 약 30조원의 세수 확보가 가능합니다. 부가가치세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평균에 비해 우리나라가 매우 낮아 인상을 검토할 필요가 있습니다. 법인세를 높이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주류세, 담배소비세, 유류세 등은 인상을 검토해야 합니다."

백운찬 기획재정부 세제실장은 최근 매일경제신문과 만나 차기 정권 인수위에서 고민할 장기 세제개편 방안을 털어놓았다. 이에 따라 차기 정부가 대선공약 이행용 재원 마련을 위해 세금을 늘린다면 부가가치세, 주류세, 담배소비세, 유류세 등이 주요 표적이 될 전망이다.



현행 조세특례법 등에 따라 연간 걷어야 할 세금을 걷지 않아서 생기는 `국세감면액`은 2011년 29조6021억원이다. 2012년에는 29조7317억원으로 추정된다. 2013년에는 29조7633억원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정부에서는 이 때문에 국회의원의 선심성 비과세 및 조세감면 법안에 대해 정부가 견제장치를 마련하는 방안을 고심 중이다. 백 실장은 "각종 조세특례 조항에 대한 일몰(일시적 감면 조치 폐지) 시기가 다가올 때 이를 연장하지 않고 과감히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부가가치세 인상에 대해서는 긍정적 시각을 밝혔다.

백 실장은 "10%인 현행 부가가치세율은 OECD 평균(18.5%)에 비해 낮다"며
"일본이 부가가치세율(소비세율)이 5%라지만 실질적으로 소비에 따른 간접세율은 10%를 넘는다"고 말했다.

우리나라 부가가치세율은 10%로 1977년 도입 이후 30년이 넘도록 인상되지 않았다.

[채수환 기자 / 신현규 기자]

이름아이콘 매일경제
2012-12-11 10:54
(출처)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2&no=820137
   
 
  0
3500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284    北 2020년 존재 않을것…中정책 변화 두려워해 [2] 매일경제 2013-05-02 2293
283 천영우 "한반도에 전쟁 일어날 일 없다" [2] MBN 2013-04-08 2074
282    [해외칼럼] 중국, 북한에 옐로카드 꺼냈다! [1] 중앙일보 2013-04-15 1954
281 [란코프 칼럼] 북한 지도부를 가장 자극하는 말 [1] The AsiaN 2013-02-21 2467
280 "주류·담배세 올려 복지예산 마련" [1] 매일경제 2012-12-11 2443
279 러시아 "北 나진항 공동개발 하자"…포스코에 러브콜 [1] 매일경제 2012-11-23 1941
278 가을 사색 한명선 2012-10-26 1218
277 민주 중진·호남 의원들 신당론 제기 [1] 매일경제 2012-10-23 1788
276 안철수 대선출마 선언문 전문 및 영상 [1] SBS 2012-09-19 1866
275 "한국판 `오바마-바이든` 모델 탄생할까." [1] 매일경제 2012-09-18 2136
274 대마도는 한국땅... 김참봉 2012-08-18 3440
273 [칼럼] `안철수 열풍` 왜 강한가 [1] 매일경제 2012-08-09 2039
272 정세균 “박근혜, 정말 이건 아니라는 생각이…” [1] 경향신문 2012-08-02 1944
271 [사설] 우등생 스페인의 몰락, 5년이면 족했다 [1] 매일경제 2012-06-15 2032
270 김석동 "유럽위기, 대공황 이후 최대 충격" [2] 매일경제 2012-06-05 2113
269 한국 로켓인력,인도의 4%…예산은 美(NASA)의 1% [12] 조선일보 2012-05-29 4001
12345678910,,,26